전체메뉴보기(닫기)


상적동

  • 소셜공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 URL주소 복사
  • 프린트
  1. 수정구안내
  2. 수정구소개
  3. 지명유래
  4. 상적동
담당부서
총무팀(031-729-5020∼8)

조선시대에는 광주군 대왕면 적동(笛洞)이었는데 1914년 행정구역 폐합에 따라 노상동(路上洞)을 병합하여 상적동(上笛洞)이라 하였고 1971년 경기도 성남출장소에 편입되었다가 1973년 7월 성남시에 편입되어 상적동(上笛洞)이라 칭하였다. 1975년 3월 대왕출장소에 편입되어 고등동의 관할이 되었다. 상적동의 명칭은 천계산 밑으로 호걸들이 피리를 불며 유람하던 곳이라 하여 적촌(笛村) ·저푸리·적취리라 하였는데 노상동(路上洞)의 상(上)자와 적취리(笛吹里)에서 적(笛)자를 취하여 상적동(上笛洞)이라 칭하게 된 것이다. 일설에는 덕수이씨네의 등과(登科)로 피리소리가 끊이지 않아서 붙여진 명칭이라고도 한다.

  • 까마귀산 : 청계산 낙맥으로 상적2동(삼거리) 앞산이다.
  • 인육산(仁陸山) : 상적동 뒷산
  • 박석고개 : 서울과 경계를 이루는 곳인 버스 정류장 사거리를 박석고개라 한다.
  • 월현(月峴) : 일명, 달래내고개라고 하는데 옛날 달맞이하던 고개이다.
  • 긴골 : 옛골에서 청계산 골짜기로 가다 중간쯤 남쪽 골짜기
  • 뒷골 : 상적동 신구농원 골짜기를 말한다.
  • 사태골 : 명성바위 골자기(군용지임)
  • 산수골(山水谷) : 저푸리에서 노상동으로 가는 중간 일대로 용씨 종산이 있다.
  • 큰골 : 장수바위 윗 골짜기
  • 어둥골 : 옛골에서 서남사이의 골짜기
  • 너머우물 : 월현 밑 옹달샘. 물맛이 좋아 삼남지방까지 소문이 나있다.
  • 대왕저수지(大旺貯水池) : 1959년에 준공된 저푸리 앞에 있는 저수지
  • 넘말 : 사거리서 동북간 펑퍼짐한 골짜기
  • 노루배 : 까막산 아래 길오름이 하천에 있는 넓은 바위로 놀기 좋은 곳
  • 도당터 : 저푸리 뒷편으로 마을에서 산신제를 지내던 곳. 큰 고목나무가 고사하였다.
  • 망경대(望京臺) : 청계산 상봉에 큰 바위가 있고 바위 절벽에 옛날 사람들이 글씨를 각자 해 놓았다.
  • 명성바위 : 군용지 서쪽 큰 바위. 바위 밑에서 샘이 솟는데 옛날 정성을 드리고 소원 성취를 빌던 곳
  • 목정승모이께 : 목배산 장수바위 서쪽 500m 정도에 목씨네 묘 세기가 있었는데, 이 무덤 이 옛골 치소(治所)의 책임자로 추측된다.
  • 삼태기안 : 저푸리 북쪽 남향판의 골짜기
  • 안터 : 노하동의 옛날 집터로 와편 사기그릇 조각이 출토된다.
  • 의골 : 옛골 남쪽 밭으로 고려시대의 행정관청이 자리잡았던 곳이라 한다. 유적이 발견된다. 고려말엽 목씨가 관장하던 관소로 추정된다.
  • 장수바위 : 옛골 남서쪽 산에 큰 바위로 장수 발자국이 있다고 한다.
  • 황후피난처 : 저푸리 이재복씨 집은 그의 7대조가 지었는데, 건너방에 명성황후가 왜인에 쫓겨 (황후의 올캐친정집) 머물렀다가 용인 용일정씨네로 갔다는 이야기가 전해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