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보기(닫기)


사송동

  • 소셜공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 URL주소 복사
  • 프린트
  1. 수정구안내
  2. 수정구소개
  3. 지명유래
  4. 사송동
담당부서
총무팀(031-729-5020∼8)

조선시대에는 광주군 대왕면 사촌리(沙村里)·송현동(松峴洞) 일부 지역이었는데 1914년 광주군 대왕면 사송리(沙松里)라 칭하였고 1971년 경기도 성남출장소에 편제되었다. 1973년 7월 성남시 사송동(沙松洞)으로 개칭되고 시흥동의 관할이 되었다. 1975년 3월 대왕출장소에 편입되었다가 1989년 5월 수정구에 편입되었다. 사송동의 명칭은 사촌(沙村)의 사(沙)자와 송현동(松峴洞)의 송(松)자를 취합한 이름이다. 그리고 사촌(沙村)은 탄천의 범람으로 마을 주변에 사장(沙場)이 많은데서 붙여진 이름이고, 송현(松峴:솔고개)은 고개에 오래된 소나무가 많아 붙여진 이름인데 솔고개 밑이라 솔고개라 하던 것을 송현(松峴)으로 한자 표기화 한 것이다. 일부가 분당지구에 편입되었다.

  • 골악산 : 듬박골 앞 야산으로 골이 깊다.
  • 배마산 : 1925년 을축년 홍수 때 배를 맨 산이라 하며 샘골과 둔전동에 걸쳐있다.
  • 등박골산 : 듬박골과 솔고개에 걸쳐있는 산. 정상에 듬바위가 있다.
  • 배밑들산 : 벌말 동북쪽 산인데 배형국이라 하여 배밑들 고개는 배의 중심이라 한다.
  • 한감산 : 솔고개 서쪽인데 황씨(黃氏)의 종산이다.
  • 궁고개 : 농막의 삼평동 봇들 사이의 농로
  • 담뒤고개 : 샘골과 솔개고개 사이에 있는 고개
  • 당너머고개 : 듬박골과 솔고개 아랫말 사이의 농로
  • 배밑들고개 : 벌말과 동간 사이에 있는 농로
  • 샘골고개 : 솔고개와 시흥동 사이를 왕래하는 길인데, 정산에 서낭이 있었다.
  • 잿마당고개 : 일명 덤뒤고개인데 샘골과 집너머 사이에 있다.
  • 콩배나무고개 : 동간과 사촌사이의 고개로 일대에 콩(팥) 배나무가 많다.
  • 가재농(논)골 : 부황대뿌리 밑에 있는 샘이 많은 골로 가재가 많았다.
  • 구레골 : 산신터 동쪽 좁은 골짜기
  • 군양곡(軍糧谷) : 큰골 동쪽인데 전란때 군량미(軍糧米)를 쌓았던 곳이다.
  • 뱀골 : 벌말 뒤 서편에 있는 뱀처럼 꼬불꼬불하며 좁고 긴 골짜기이다.
  • 부처산골 : 듬박골 내령으로 집너머 남쪽에 있는 골짜기인데 부처가 있었다고 한다.
  • 안골 : 사촌 서쪽 농경지였다가 정수장이 설치됐다.
  • 삼거리개울 : 운중동과 금토동에서 발원하여 삼평동을 경유하여 중보(中洑)를 거쳐 탄천 교에서 탄천과 합류한다.
  • 아랫말 우물 : 아랫말 중앙에 있는 마을 식수로 바가지우물이다.
  • 옻우물 : 부황대뿌리 중턱에 있는 옹달샘 우물로 옻오른데 마시거나 씻으면 효과가 있다.
  • 용해우물 : 벌말 마을회관 동쪽 10여m 지점에 있다. 용의 입에서 나오는 물처럼 물맛이 좋다하여 부르는 명칭이다.
  • 웃우물(上井) : 샘골 위에 있는데 약수라고 한다.
  • 중보(中洑) : 탄천 서쪽에 경부고속도로 진입로 밑에 있는 삼거리개울의 보
  • 중텃말우물 : 속고개 웃말과 아랫말 사이 마을 중심에 있어 칭한 명칭이다.
  • 해남물 : 담귀고개에 있던 우물로 바위속에서 샘이 나며 우물 위에 해나무가 있다.
  • 향나무우물 : 솔고개 웃말에 대동우물로 향나무가 있어 향나무우물이라 칭한다.
  • 건개들 : 벌말 남쪽으로 큰비가 와야 모를 낼 수 있는 지역이다.
  • 낡은터 : 농말과 동간 사이의 길가 구석진 곳에 오래된 집이 있어서 칭하게 되었다.
  • 덕마대벌 : 탄천과 동간 사이의 농경지로 일부는 분당지구에 편입되었다.
  • 동아다리 : 시흥동과 여수동 경계를 이루는 다리로 다리 밑에 전설이 깃든 안장바위가 있고 탄천이 흐른다.
  • 듬바위 : 두엄(듬) 더미처럼 큰 바위로 구전에 의하면 한 장수가 분당동 맹산에 있는 바위를 들고 가다 내려놓은 바위라 한다. 바위에 장수 발자국이 있다고 한다.
  • 부황대뿌리 : 동간 동쪽인데 부엉이의 서식처이므로 지어진 명칭이다.
  • 산신터 : 벌말과 사촌 주민들이 음력 9월에 산신제를 지내던 곳이다.
  • 세수리벌 : 듬박골과 탄천 사이에 있는 들로 버드나무가 많았다고 한다.
  • 수레나드리들 : 벌말과 탄천 사이의 들로 옛날 보를 막을 때에 수레로 돌을 운반했다하여 지어진 명칭이다.
  • 안장바위 : 동아다리 밑에 있는데 일명, 건들바위라 칭한다. 동방삭이를 잡기 위해 옥황 상제가 보낸 사자가 숯을 갈던 곳이라고 한다.
  • 활터(弓址) : 사촌 주민들이 활쏘기를 하던 곳으로 사촌 웃말 동쪽에 있었는데 판교-구리 간 고속도로에 편입되었다.